포스코건설, 중소협력사 ESG 역량 높인다
상태바
포스코건설, 중소협력사 ESG 역량 높인다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1.02.18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신용평가사 이크레더블과 업무협약 체결
포스코건설 이원종 구매계약실장(왼쪽)이 이크레더블 이진옥 대표(가운데), 포스코건설 박철호 기업시민사무국장과 업무협약체결식 후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포스코건설은 18일 기업신용평가사인 이크레더블과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 경영 우수협력사 육성을 위한 평가모델 개발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기업 중심이 아닌 중소건설협력사들을 위한 ‘맞춤형 ESG경영평가모델’을 개발해 ESG가 확고히 자리잡게 한다는 계획이다.

환경 분야에서는 탄소 배출량과 법규 준수, 사회에서는 안전보건과 고용안정, 지배구조에서는 경영안정성과 회계투명성 등 건설업 특성을 반영한 50여가지 항목이 ES G평가모델에 포함된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ESG경영평가모델이 우수공급망 확보를 통한 기업경쟁력 제고는 물론 건설산업생태계 전반에 ESG경영이 확산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지난해 1월 상생전담조직 ‘기업시민사무국’을 최고경영자(CEO) 직속으로 설치해 ESG 실행체계를 구축해 나가고 있다. 작년 7월에는 국내 건설사 최초로 1200억원 규모의 ESG 채권을 발행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