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필리핀 남북철도 1공구 계약 체결
상태바
현대건설, 필리핀 남북철도 1공구 계약 체결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10.12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 제공]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현대건설은 지난달 필리핀 교통부가 발주한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 낙찰 통지서를 접수, 지난 8일 온라인 방식으로 본계약 서명식<사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진행된 온라인 화상 계약 서명식에는 필리핀 교통부와 현지 철도청장, 박동욱 현대건설 사장 등이 참석했다.

총 계약 규모는 6700억원(573만 달러 상당)이며, 현대건설의 몫은 3838억원이다. 현대건설은 해당 공사를 현지업체인 메가와이드와 토공 전문건설사 동아질지과의 전략적 제휴를 통해 이번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필리핀 남북철도 제1공구 공사는 마닐라 북부 말로로스(Malolos)와 클락(Clark)을 연결하는 총 연장 약 53㎞의 남북철도 건설사업의 일부다.  현대건설 시공구간에는 지상역사 2개소와 약 17km 길이의 고가교가 세워진다.

공기기간은 착공일로부터 48개월이다.

아울러 현대건설은 이번 수주가 지난 1986년 ADB(아시아개발은행)본부 신축공사 수주에 이어 34년 만에 현지 시장 재진출이란 점에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를 토대로 향후 발주 예정인 남부노선 프로젝트 수주에도 총력을 다한다는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글로벌 환경 속에서 이뤄낸 값진 결실로 현대건설은 축적된 철도공사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필리핀에 완성도 높은 인프라 시설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건설은 올해 1000만 달러 이상 규모인 △카타르 루사일프라자 타워 △파나마 메트로 3호선 공사 수주에 이어 알제리, 싱가포르, 사우디, 미얀마, 홍콩 등지에서 지속적으로 해외 수주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