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살갗 아래
상태바
[신간] 살갗 아래
  • 기계설비신문
  • 승인 2020.02.10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국 작가 15명이 각자 피부, 눈, 코, 폐, 심장, 갑상샘 등 우리 몸을 구성하는 부분에 관해 쓴 에세이를 모았다. 자신의 주변에 얽힌 몸에 관한 이야기, 각 장기가 맡은 역할을 다시 한번 생각해보고 그로써 인생에 관해 다시 한번 뒤돌아보는 이야기다.

토머스 린치 등 15명 지음, 김소정 옮김. 아날로그. 1만4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