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림건설, DL건설로 사명 변경
상태바
대림건설, DL건설로 사명 변경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1.03.2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 정비 톱 7’ 진입 목표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대림건설이 DL건설로 사명을 변경했다.

DL건설은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제64기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포함한 정관 변경(안) 및 재무제표 승인 등 모든 안건이 원안대로 의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올해 DL그룹이 지주사로 출범하면서 그룹 CI 개편에 따라 DL건설로 변경했다. 현재 지주회사인 DL홀딩스를 비롯해 건설사인 DL이앤씨와 석유화학사인 DL케미칼 등 주요 계열사 사명에 모두 ‘DL’을 표기하고 있다.

조남창 대표이사는 이날 올해 외부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부동산 개발의 종합 솔루션 프로바이더’로 거듭나기 위해 디벨로퍼로의 사업구조 전환, 시장 점유율 확대를 통한 안정적 수익 창출, 포트폴리오 다양화의 실행력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또 디벨로퍼로의 사업구조 전환을 위해 12월 1일부터 개발사업실을 신설, 토지확보에서부터 분양에 이르기까지 개발사업 역량 강화에 나섰다. 이 중 물류사업 시장점유율 25% 달성과 3조원의 수주 계획 중 1조1000억원을 개발사업에서 달성하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DL건설은 지난해 7월1일 삼호와 고려개발이 합병을 통해 탄생한 회사다. 2020년 DL건설의 매출액은 2019년 대비 35.5% 증가한 1조7346억원, 영업이익은 42.2% 증가한 2034억원이다.

이 중 매출액은 고려개발 상반기 실적이 제외된 수치로 고려개발 상반기 매출액까지 포함하면 약 2조원을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DL건설 관계자는 “주택, 도시정비, 물류, 호텔 등의 수주를 적극 추진하고, 수주 다변화를 위한 디벨로퍼 역량을 확보해 안정적인 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