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말련서 1500억 규모 라텍스공장 공사 수주
상태바
DL이앤씨, 말련서 1500억 규모 라텍스공장 공사 수주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1.03.25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말레이시아 펭게랑 석유화학단지. [DL이앤씨 제공]
말레이시아 펭게랑 석유화학단지. [DL이앤씨 제공]

DL이앤씨는 말레이시아에서 약 1500억원 규모의 NBL(니트릴 부타디엔 러버 라텍스)공장 건설공사를 수주했다고 25일 밝혔다.

NBL은 부타디엔을 주원료로 하는 합성고무 소재로, 우수한 착용감과 내구성을 갖춰 의료용 장갑 등 의료, 산업, 조리 등 분야에서 다양한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세계적으로 수요가 급증하는 추세다.

이번 사업은 LG화학과 말레이시아 페트로나스 케미칼그룹의 합작법인이 발주하는 첫 프로젝트로, DL이앤씨가 설계·조달·시공을 단독으로 수행하게 된다.

DL이앤씨는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에서 남동쪽으로 414㎞ 떨어진 펭게랑 석유화학단지에 연간 20만t 규모의 NBL 생산 공장을 짓는다. 올 중반에 착공해 2023년 1분기 준공 예정이다.

DL이앤씨는 1974년 시부 항만 확장공사를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시장에 진출한 뒤 토목, 건축, 석유화학 및 발전 플랜트 등 다양한 공사를 수행했다. 현재는 포트딕슨 지역에서 친환경 디젤 정유공장 건설 공사를 수행하고 있다.

유재호 플랜트사업본부장은 "앞으로도 차별화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양질의 수주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