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비조합, 비대면 화상회의 시스템 도입
상태바
설비조합, 비대면 화상회의 시스템 도입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1.02.01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속한 의사 결정과 원활한 정보 교류 구현
비대면 화상회의를 진행하고 있는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김종서 전무이사.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이사장 이용규, 이하 조합)은 작년 12월부터 코로나19 시대 극복과 언택트 업무 문화 실현을 위해 임원과 부서(지점)장으로 구성되는 주간 전체회의에 비대면 화상회의 시스템을 도입해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기존 회의방식의 지역적, 시간적 제한성을 초월하고 신속한 의사 결정과 원활한 정보 교류를 구현함으로써 업무처리방식을 극대화하기 위해 추진된 것이다.

비대면 회의에도 불구하고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조합의 지속적인 미래 성장을 위해 합리적 제도 개선의 필요성과 발전방안에 대한 의견과 정보를 공유하는 등 조합의 미래를 위해 활발한 의견교환이 이뤄지고 있다.

조합은 앞으로도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접근성이 강화된 소통의 기회를 확대하고 직원의 자발적인 참여도를 더욱 제고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