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물산, 13일까지 ‘2020 건설혁신 기술전’ 개최
상태바
삼성물산, 13일까지 ‘2020 건설혁신 기술전’ 개최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0.11.11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설계·시공, IoT 융합기술 등 48개 혁신 아이템 선봬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9일부터 13일까지 고객사와 협력회사 등을 대상으로 서울 송파구 문정동 래미안갤러리에서 ‘2020 건설혁신 기술전’을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건설환경의 변화를 공유하고 기술 혁신의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Open Innovation, 융합과 연결의 시작’이라는 슬로건으로 진행한다.

삼성물산은 오픈 이노베이션이라는 주제에 맞춰 로봇 전문회사와 설계회사, ICT 전문사 등 30여개의 협력회사와 함께 이번 전시회를 준비했다.

전시장은 건설업의 발전 방향을 확인해 볼 수 있는 컨버전스 존(Convergence Zone), 사물인터넷(IoT) 등 스마트 기술을 직접 체험해볼 수 있는 커넥티비티 존(Connectivity Zone)으로 구성된다. 총 48가지의 삼성물산과 협력회사가 함께 개발한 아이템과 솔루션들을 시연한다.

삼성물산은 이번 전시회에서 빅데이터 분석과 빌딩정보모델링(BIM)을 활용한 스마트 설계, 로봇과 IoT 기술을 접목한 고위험작업 무인화 기술 등 스마트 시공, 센서기술과 인공지능을 접목해 안전한 현장을 구축하는 스마트 안전관리 기술 등을 선보인다.

이번에 전시한 기술은 생산성 향상뿐 아니라 품질과 안전까지 확보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정보통신 기술을 활용해 고위험 작업공간의 무인 안전관리 시스템을 도입하고 인공지능을 통해 안전 모니터링을 진행하는 등 시공 중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예방하는 기술을 선보이고 시연한다.

또한 래미안 홈랩부터 스마트 시티 IoT 플랫폼, 위치정보 기반 디지털 시스템 등 미래의 주거 및 도시 환경 변화를 살펴볼 수 있는 기술들을 전시한다.

전시장은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입장객 수를 제한해 운영하고 있으며 안내 로봇과 언택트 승강기, 언택트 화장실 등 실제 고객들께 제안하고 있는 상품들도 다수 선보인다.

삼성물산은 이번 전시회에 소개한 기술들을 고객 및 협력회사와 공유하고 스마트한 건설 현장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