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산화탄소 이용해 전기생산
상태바
이산화탄소 이용해 전기생산
  • 안광훈 기자
  • 승인 2020.10.13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자력연구원,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시스템’ 핵심장치 개발
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원심형 터보 압축기
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원심형 터보 압축기

[기계설비신문 안광훈 기자] 이산화탄소를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기술이 개발됐다.

한국원자력연구원은 13일 이산화탄소를 이용해 전기를 생산하는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 시스템’의 핵심 장치를 개발했다고 밝혔다.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시스템은 액체와 기체의 성질을 동시에 가지는 초임계 상태의 이산화탄소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장치다.

이번에 원자력연구원이 개발한 것은 초임계 이산화탄소 발전시스템의 핵심 장치인 원심형 터보 압축기다. 초임계 상태의 이산화탄소를 압축해 이산화탄소가 압축기 외부에 연결된 터빈을 돌려 전기를 생산하는 방식이다.

원자력연구원은 내부에 작은 구슬이나 기름을 채우는 기존 방식 대신 축 주위에 자석을 설치해 축을 고정하는 방법으로 압축기를 만들었다.

이 방법으로 분당 3만4000rpm 이상의 빠른 회전 속도에서도 압축기를 안정적으로 작동하는 데 성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