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내년 미래 신산업 등에 예산 1156억 투자
상태바
부산시, 내년 미래 신산업 등에 예산 1156억 투자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9.24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계설비신문 김민지 기자] 부산시와 부산산업과학혁신원은 2021년 부산시 연구·개발사업 예산 배분·조정안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내년도 연구·개발 예산은 1156억원 규모로, 2020년 1101억원과 비교하면 5% 증가한 금액이다. 올해 12월 부산시의회 본회의를 거쳐 최종 예산이 확정된다.

주력산업 경쟁력 강화에 383억원, 정부 한국형 뉴딜 대응에 451억원, 미래 성장 잠재력 확충에 321억원 등이 배정됐다.

먼저 주력산업 경쟁력 강화 부문에는 38개 사업에 383억원이 투입된다.

소재·부품·장비 관련 기술 고도화에 139억원을, 친환경·중소형 고속선박 개발 등 조선·해양산업 첨단화에 212억원을 투입한다.

수소·전기차 등 미래 자동차 관련 연구·개발에는 32억3000만원을 배정했다.

정부 한국형 뉴딜 대응 부문에는 28개 사업에 451억원을 투자한다.

디지털·비대면 관련 기술개발에 228억7천만원, 인공지능, 데이터 등 신기술 기반 첨단 의료·바이오 사업에 189억6000만원을 투입한다.

미래 성장 잠재력 확충을 위해 45개 사업에 321억원을 투자한다.

소프트웨어와 정보통신기술, 인공지능, 블록체인 연구·개발 인재 양성에 65억1000만원을, 지역 중소 산업체의 연구·개발 역량 확충을 위한 산·학 연구 협력에 92억4000만원을 배정했다.

글로벌 혁신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기업 성장 단계별로 163억원을 전략적으로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