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7월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 역대 최대
상태바
지난 7월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 역대 최대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8.2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거래량 1612건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아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지난 7월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이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25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 7월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은 전일(24일) 기준 4504건으로 작년 동월 2742건 대비 1762건 증가했다. 64.3% 증가한 규모다.

7월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은 2006년 관련 통계가 공개된 이래 최대치다. 과거 가장 높은 매매 거래량을 기록한 해는 2016년 7월로 3573건 거래된 것으로 조사됐다. 하지만 올해 거래량 4504건에 비하면 약 1000건 적은 수치다.

전국에서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이 가장 많았던 지역은 서울로 24일 기준 총 1612건이 거래됐다. 이어 △경기(1215건) △부산(493건) △인천(452건) 등의 지역 순이었다.

7월 전국 오피스텔 전용면적 3.3㎡당 평균 매매가격은 1647만원으로 지난달 1557만원 대비 90만원(5.8%) 상승했다.

매매 거래가 가장 많은 서울의 경우 3.3㎡당 평균 2476만원에 거래됐다. 전달 2446만원 대비 30만원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