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하수처리시설 관련 국비 130억원 추가 확보
상태바
울산시, 하수처리시설 관련 국비 130억원 추가 확보
  • 기계설비신문
  • 승인 2020.07.27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현재 추진 중인 2개 하수처리시설 사업과 관련해 국고보조금 130억원을 추가로 확보했다고 27일 밝혔다.

해당 사업과 추가로 확보한 국비는 울산슬러지자원화시설 건립 120억원, 방어진 하수처리시설 증설 10억원 등이다.

지난해 1월 착공한 울산슬러지자원화 건립사업은 국비 295억원, 지방비 202억원 등 총 497억원을 들여 하수슬러치 처리시설을 하루 200톤 처리 규모로 2022년 1월까지 증설하는 것이다.

방어진 하수처리시설 증설사업은 기존 하루 10만㎥의 하수 처리능력을 14㎥로 증설하는 것이다. 국비 37억원, 지방비 547억원 등 총 584억원이 투입되는 이 사업은 올해 6월 착공해 2023년 6월 준공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올해 당초예산에 179억원의 국비를 확보해 하수시설 관련 15개 사업을 추진했으나, 국비가 턱없이 부족해 어려움이 있었다"라면서 "환경부와 낙동강유역환경청을 수차례 방문하는 등 국비 확보 노력 끝에 130억원을 추가로 확보했고, 그 결과 차질 없는 사업 추진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시는 9월께 예정된 '2020년도 환경부 4차 국비 조정' 때도 상북소호 소규모하수도 설치사업 부족 예산 20억원을 증액해 달라고 요청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