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청, 국립어린이박물관 우선 발주
상태바
행복청, 국립어린이박물관 우선 발주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7.23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착공, 2023년 상반기 개관 예정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청)은 23일 국립박물관단지에 들어서는 어린이박물관과 박물관단지 지원시설 건립공사를 우선 발주한다고 밝혔다.

국내 최초로 건립하는 국립박물관단지는 어린이박물관, 도시건축박물관, 디자인박물관, 디지털문화유산영상관, 국가기록박물관 등 5개 박물관이 2027년까지 순차적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번에 발주한 어린이박물관은 행정중심복합도시(행복도시) 세종리(S-1생활권)에 총공사비 527억원을 투입해 부지면적 2만9635㎡, 연면적 1만6928㎡ 규모로, 올 11월 착공해 2022년말 준공 예정이다.

김태백 문화박물관센터장은 “어린이박물관은 5개 국립박물관단지 중에서 처음으로 건립되는 박물관 시설인 만큼 문화시설 건립 경험이 있는 우수한 업체가 선정돼 어린이의 꿈이 자랄 수 있는 멋진 공간이 만들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