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비조합-DB손해보험, 건설공사 영업확대·수익증대 위한 ‘맞손’
상태바
설비조합-DB손해보험, 건설공사 영업확대·수익증대 위한 ‘맞손’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0.07.22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설공사공제·조립공제·완성공사물공제상품 도입
이용규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 이사장(왼쪽 다섯 번째)과 김정남 DB손해보험 대표이사 부회장(왼쪽 다섯 번째)이 업무협약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기계설비건설공제조합(이사장 이용규)과 DB손해보험(주)(이하 DB)은 건설공사공제 등 손해공제사업을 위해 협약을 체결하고 동반성장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양 기관은 지난 21일 청담동에 위치한 기계설비회관에서 이용규 조합 이사장, 김정남 DB 대표이사 부회장을 비롯해 두 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건설공사공제, 조립공제, 완성공사물공제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상호 협력관계를 구축하자는 내용을 담은 협약서를 교환했다.

이번 협약으로 조합은 건설공사공제 등 상품가입 유치 및 안내, 증권발급을 담당하고, DB는 위험인수 및 보상처리를 수행하는 판매공제 사업으로 운용하게 된다.

DB(대표이사 김정남)는 고객만족 최우선의 경영이념과 건실한 재무건전성을 바탕으로 국내 손해보험업계 최초로 6년 연속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 최고등급인 World 선정과 S&P 신용등급 상향 등의 성과 이뤄내는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종합손해보험회사로 성장하고 있다.

이용규 조합 이사장은 “조합과 DB손해보험이 상호협력해 조합원이 저렴한 공제료를 제공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되고, 양사 모두 수익 확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