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설비 수리도 이제 온라인으로···공닥 개업식 개최
상태바
각종 설비 수리도 이제 온라인으로···공닥 개업식 개최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6.27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재민 대표 “집닥 등 성공사례 통해 성공 확신···2026년 코스닥 상장할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공닥주식회사(대표이사 서재민)가 송도국제도시에 둥지를 틀었다.

전자상거래 기반의 설비공사 가격비교 중개 플랫폼업체인 공닥주식회사가 27일 인천테크노파크 갯벌타워에서 임직원, 기계설비시설건설업계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업식<사진>을 갖고 힘찬 첫발을 내디뎠다.

공닥은 지자체의 창업지원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스타트업으로 공급자(건설사업자)와 수요자(공장 소유주)를 연결하는 플랫폼으로 ‘기업 대 기업(B2B)’ 플랫폼으로서의 차별성을 지녔다. 특히 시장에서의 신뢰를 기반으로 오는 2026년 코스닥 상장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서재민 대표이사는 이날 인사말을 통해 “집닥, 카닥 등 공급자와 소유자를 연결하는 B2C분야 스타트업의 성공사례를 볼 때 공닥도 충분히 성공할 수 있다”며 “실력 있는 임직원 등과 함께하기에 설렘과 기대감을 갖고 최선을 다해 성실하게 일하는 모습을 보여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공닥 관계자 뿐 아니라 기계설비분야 관계자들도 참석해 ‘초심을 잃지 말고 사업에 임하라’는 덕담도 건넸다. 서충옥 토림이엔씨 대표이사는 “사업 준비부터 함께 힘써준 고마운 분들을 잊지 않고 번창하길 바란다. 또 이후에 반드시 사회에 좋은 영향력을 끼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