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공사, 서울리츠 행복주택·장기전세 입주자 모집
상태바
SH공사, 서울리츠 행복주택·장기전세 입주자 모집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5.22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동 센트럴 조감도.

[기계설비신문 김민지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서울리츠 행복주택 1031세대와 장기전세 21세대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행복주택은 신혼부부 521세대, 청년 334세대, 고령자 153세대, 대학생 23세대 등으로 배분된다.

은평구 녹번역 이편한세상캐슬 단지를 포함한 440세대, 양천구에서 190세대를 공급하고 용산구와 마포구에서도 각각 97세대, 75세대를 공급한다. 영등포구와 성북구에서도 각각 64세대, 49세대가 공급된다. 또 관악구(27세대), 동작구(25세대), 종로구(22세대), 서대문구(21세대), 성동구(13세대), 송파구(8세대)에서도 소규모 공급된다.

공급 가격은 인근 임대보증금이나 임대료의 60∼80% 수준이다. 보증금은 3200만∼1억4200만원대, 월 임대료는 15만4000원∼52만1000원 선이다. 같은 면적이라도 공급 대상자에 따라 가격이 달라진다.

장기전세주택은 모두 85㎡ 초과 대형 평형이다. 구로구 8세대, 강동구 7세대, 마포구 3세대, 양천구 2세대, 중랑구 1세대다. 공급 가격은 인근 전세의 75∼80% 수준인 3억4900만∼5억700만원대다.

청약 신청은 6월 3일부터 5일까지 SH공사 홈페이지(www.i-sh.co.kr)에서 할 수 있다.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고령자나 장애인은 내달 5∼6일 공사를 방문해 신청해도 된다. 다만,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계층별, 단지별로 접수 날짜를 구분했으므로 방문 전 본인이 신청 가능한 날을 확인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