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경비실에 '미니태양광' 무상 설치
상태바
서울 아파트 경비실에 '미니태양광' 무상 설치
  • 김민지 기자
  • 승인 2020.05.19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악한 경비실 근무환경 개선 지원
설치 인력·기술 무상 제공
아파트 경비실에 설치된 미니 태양광발전소.

[기계설비신문 김민지 기자] 서울시가 여름 무더위를 앞두고 근무 환경이 열악한 아파트 경비실에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를 추진한다.

서울시는 올해 시내 아파트 경비실 1000곳에 태양광 패널을 무상으로 설치해준다고 19일 밝혔다.

공동주택 경비실은 면적이 대략 2~6평 내외다. 미니태양광 2장을 설치하면 6평형 벽걸이 에어컨과 전기스토브는 하루 3시간 이상, 선풍기는 하루 종일 가동 가능한 월 약 60㎾의 전기가 생산된다.

제조사가 기존 공급단가보다 인하된 가격으로 보급업체에 자재를 공급한다. 

보급업체는 설치인력과 기술을 무상으로 제공, 5년간 무상 애프터서비스(A/S)를 제공한다.

시는 지난해까지 1518곳에 설치했으며 2022년까지 총 4500곳에 보급할 예정이다.

설치를 희망하는 아파트는 내달 5일까지 해당 자치구 에너지 관련 부서에 신청하면 된다.

김호성 녹색에너지과장은 "아파트 관리 주체의 동의가 필요한 만큼 아파트 주민, 관리사무소 등의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