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상태바
건협,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5.1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상수 대한건설협회 회장(왼쪽 다섯번째)과 정무경 조달청장(왼쪽 여섯번째)을 비롯한 주요 인사들이 간담회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제공 : 대한건설협회]
김상수 대한건설협회 회장(왼쪽 다섯번째)과 정무경 조달청장(왼쪽 여섯번째)을 비롯한 주요 인사들이 간담회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 제공 : 대한건설협회]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코로나19로 촉발된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최근 정부가 한국형 뉴딜정책을 발표한 가운데 건설업계 간담회가 처음 열렸다.

대한건설협회(회장 김상수)는 15일 서울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조달청장 초청 건설업계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대한건설협회와 조달청은 △공공공사 낙찰률 상향 △간이종심제 관련 중소업체 애로 해소 △공사원가 제비율 현실화 △기술형 입찰제도 개선 △관급자재 관련 개선 △종합심사제 입찰편의성 개선 △공공공사 자재단가 적용개선 방안을 중점 논의했다.

김상수 회장은 “코로나 19로 인한 전 국가적 어려움이 큰 상황에서 적정공사비 확보와 기술형이나 종심제 등에 관한 불합리한 규제 개선이 선행된다면 건설산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정무경 청장도 “건설업계의 어려움을 잘 이해하고 있고, 조달청 자체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부분은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그 외 사항도 관련 기관과 협의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