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영동‧태백선 광전송설비 개량사업 완료
상태바
철도공단, 영동‧태백선 광전송설비 개량사업 완료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3.25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 강원본부(본부장 김용두)는 영동선과 태백선 노후 광전송설비 개량사업을 완료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를 통해 기존보다 전송속도가 약 16배 향상되고 안정성도 강화된 철도통신이 가능해졌다.

이 사업은 기존 광전송설비의 노후화로 인한 통신장애 문제를 해결하고 철도 통신망의 안정화를 목적으로 영동선⋅태백선 구간 역사 및 변전소 등 78개소의 광전송설비를 개량하기 위해 시행됐다.

철도공단은 향후 4세대 무선통신시스템(LTE-R)과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는 등 스마트한 철도통신망도 구축할 계획이다.

김용두 강원본부장은 “이 사업을 통해 보다 안전한 열차운행 환경을 조성했다”며 “앞으로도 노후 철도시설물 개량을 지속적으로 시행해 국민께 안전한 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