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곳 짓는다
상태바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곳 짓는다
  • 안광훈 기자
  • 승인 2020.03.23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 사업 공고…내달 23일까지 사업 접수

[기계설비신문 안광훈 기자] 정부가 총 250억원을 들여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곳을 구축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24일 사업공고를 통해 소규모 수소추출시설 5곳을 선정해 1곳당 50억원을 지원키로 했다고 밝혔다.
소규모 수소추출시설은 LNG 등에서 수소를 추출하는 시설로, 하루 1톤의 수소생산이 가능하다. 이는 수소버스 40대에 공급할 수 있는 양이다.
수소추출시설은 지역별 수소버스와 충전소 보급에 맞춰 구축될 예정이다.
정부 계획에 따르면, 올해 수소 버스는 전국적으로 180대, 충전소는 13기가 보급된다.
정부는 이 사업을 통해 수소 공급의 경제성과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홈페이지(www.kiat.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내달 23일까지 온라인 신청을 통해 사업 접수를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