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철관, 4년만에 흑자 전환 
상태바
동양철관, 4년만에 흑자 전환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2.12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년 적자 이후 지난해 당기순이익 17억원 흑자 달성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대구경(大口徑) 강관 종합 전문기업 동양철관(대표이사 한흥수)은 4년 만에 흑자 전환했다. 

동양철관은 지난해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17억원으로 전년 대비 흑자전환에 성공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0.9% 증가해 1,630억원을, 영업이익은 37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지난 2016년 적자 전환 이후 강도 높은 구조조정과 해외 영업력 강화를 통해 3년 동안 매년 꾸준한 매출액을 늘린 동양철관은 지속적인 수익성 위주의 수주를 통해 영업적자폭을 축소한 끝에 지난해 영업이익과 순이익을 달성했다. 

동양철관 관계자는 “그동안 중동과 북아프리카 지역에 집중적인 마케팅을 통한 공격적인 영업활동의 긍정적인 결과가 향상된 매출 실적으로 보여지고 있다”며 “앞으로 추가적인 신제품 출시로 지속적인 매출 향상이 기대되는 만큼 향후 흑자 기조를 유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