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시가스, 충주에 가스공급관리소 신설
상태바
한국도시가스, 충주에 가스공급관리소 신설
  • 김주영 기자
  • 승인 2020.02.11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역 1.2만 가구 및 산단에 도시가스 안정적 공급 기대

[기계설비신문 김주영 기자] 이달 충주 앙성면에서 가스 공급관리소 신설을 위한 공사가 착공된다. 여기에는 총사업비 60억원이 투입된다.

한국도시가스 경영위원회는 충주지역 도시가스 수급지점 신설을 11일 의결했다고 밝혔다. 최근 서충주권역은 신규 산업단지 개발로 인해 도시가스 수요 급증으로 가스 공급 차질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다.

이에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자유한국당 간사였던 이종배 의원은 충주지역 도시가스 수급 지점 확대를 요청, 한국도시가스는 이를 적극 검토해 지난 5일 보급 확대를 요청한 41개 지자체 중 충주만 유일하게 우선 보급지역으로 의결한 바 있다.

서충주권역 내 1만2000여 세대와 신규 산업단지에 안정적인 도시가스 공급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인근 산업단지 4곳과 358MW 규모의 연료전지 발전사업소에 연간 4만여 톤 이상의 산업용 천연가스가 공급돼 지역사회 경제 활성화에도 일익할 것으로 보인다.

이종배 의원은 “도시가스 공급지점 확대로 충주 시민과 지역경제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지역에 꼭 필요한 사업들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