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향 품은 제주의 맛
상태바
바다향 품은 제주의 맛
  • 기계설비신문
  • 승인 2020.01.20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란 바다와 살랑거리는 바람, 울창한 숲이 매혹적인 제주도이지만 뭐니 해도 제주에서 빠질 수 없는 건 ‘맛있는 음식’이 주는 즐거움이다.

다양한 식재료가 어우러진 맛깔스러운 음식을 즐기다 보면 여행이 두 배로 즐거워지는 법! 

누구와 함께해도 실패가 없는 제주의 맛 속으로 빠져보자.

 

바다향 품은 제주의 맛

#오쿠다 다양한 전복요리를 만나다

전복 전문점 오쿠다는 제주 시내에 위치한 만큼 현지인이 많이 찾는다. 메뉴판을 차지한 주인공은 모두 전복이다.

전복돌솥밥, 전복한끼, 전복뚝배기 등 다양한 전복 요리를 맛볼 수 있다.

젓가락을 쉴 틈 없이 만드는 밑반찬이 주 요리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부풀린다.

대표 메뉴는 전복돌솔밭과 전복뚝배기이다. 전복뚝배기에는 큼지막한 전복이 한가득 얹어진다.

여기에 자극적이지 않고 부드럽게 넘어가는 국물이 온몸에 따스하게 만들어 준다. 홍합, 새우, 꽃게 등 뚝배기를 알차게 채운 푸짐함은 덤이다.

전복돌솥밥은 고소한 버터 향이 식욕을 자극한다.

얇게 썬 전복이 밥 위에 가득 한데 여기에 호박과 대추를 넣어 영양밥처럼 건강한 맛을 더했다.

밥을 덜어낸 후 만들어 먹는 누룽지는 고소하게 식사를 마무리할 수 있게 해준다.

운영시간 11:00 ~ 22:00

휴무일 연중무휴

주소 제주시 구남동4길 45

전화 064-724-7752

 

#만민식당 밥도둑 갈치조림에 빠져보자

사방이 바다로 둘러싸인 제주는 다양한 갈치 요리를 최고의 맛으로 즐길 수 있다. 

제주는 인근 바다에서 조업하기 때문에 조금 더 신선한 갈치 요리를 맛볼 수 있다.

한림읍에 위치한 만민 식당은 관광객보다 현지인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갈치조림 맛집이다.

제주산 갈치를 고춧가루 양념을 넣어 자박자박 끓여내는 갈치조림은 보기만 해도 군침이 고인다. 적당한 매운 맛이 하얀 쌀밥과 찰떡을 이룬다.

이집의 하이라이트는 무심한 듯 놓인 갈치 토막이다. 두툼한 갈치 토막은 누가 봐도 살집이 많아 보인다. 갈치가 작으면 잔가시가 많아 먹기가 불편한데 이곳 갈치는 두툼하고 가시 바르기도 수월하다.

갈치조림에 곁들여진 무와 감자도 놓칠 수 없는 맛이다.

매콤한 국물이 스며든 무와 감자는 말캉말캉하게 씹혀 먹는 재미를 더해준다.

갈치조림 외에도 다양한 해산물 요리를 내놓는데 고등어구이는 갈치조림만큼이나 인기 메뉴다.

운영시간 09:00 ~ 21:00

휴무일 화요일(둘째주, 넷째주)

주소 제주시 한림읍 중산간서로 4618-1

전화 064-796-4473

 

#방긋스낵 떡볶이에 문어 한마리가 풍덩!

월정리 해변은 바다색이 유난히 투명해 사계절 관광객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방긋스낵 대표 메뉴는 어릴 때부터 즐겨 먹었다는 주인장 어머니의 비법이 담긴 소스 떡볶이와 한치튀김이다.

주인이 직접 만든 특제 소스를 넣어 보글보글 끓여 먹는 즉석떡볶이는 만두, 김말이튀김, 쫄면 사리, 오뎅과 떡 등 다양한 재료가 더해진다.

여기에 특별한 재료가 하나 더 들어가는데 바로 통째로 올라가는 문어와 딱새우이다.

떡볶이 소스에 곁들여 먹으면 진한 문어 맛을 느낄 수 있다. 딱새우도 떡볶이 소스와 잘 어울린다.

자꾸만 손이 갈 정도로 중독성 있는 맛이다.

떡볶이 한 그릇에 들어가는 재료가 다양한 만큼 푸짐함은 기본이고 골라 먹는 재미까지 챙길 수 있다.

한치튀김 역시 필수 주문 메뉴이다. 튀김옷을 입혀 바삭하게 튀겨내는데 쫄깃하게 씹히는 한치튀김은 매운 떡볶이 맛을 진정시키는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시원한 바다를 바라보며 매콤한 떡볶이를 한입, 두 입 먹다 보면 여행의 즐거움이 급상승한다.

운영시간 11:00 ~ 19:30

휴무일 연중무휴(방문 시 인스타그램 확인)

주소 제주시 구좌읍 행원로1길 32-5

전화 010-4195-0884(인스타그램 @smile.jeju)

 

글·사진 제주관광공사(www.visitjeju.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