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포스코건설, 디데크 공법 신기술 인증 취득
상태바
롯데·포스코건설, 디데크 공법 신기술 인증 취득
  • 장정흡 기자
  • 승인 2020.01.13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재래식 거푸집 대비 공사 기간 40% 절감
디테크 공법을 적용해 시공 완료한 모습.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롯데건설과 포스코건설은 ‘장경간(보와 보 사이 간격이 넓은) 데크플레이트 공법(D-Deck 공법)’이 지난 2일 국토교통부로부터 건설 신기술 인증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이 공법은 더블 리브 골형 강판과 역삼각형 래티스거더(Lattice Girder)를 활용해 용접 없이 바닥 시공을 하는 기술이다. 재래식 거푸집 공법 대비 40%, 기존 데크 공법 대비 20% 공기 단축 효과가 있다. 포스코의 차량용 강판 ‘GI Ace’가 적용돼 내구도를 높였다.

이 공법은 ‘길음 롯데캐슬 클라시아’와 ‘평택 더샵 센트럴파크’ 등 현장에서 실제로 이용됐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공기 지연이 우려됐던 길음 롯데캐슬 클라시아에 이 공법을 적용해 리스크에 대응할 수 있었다”며 “타워크레인 등 장비 도움 없이 최소 인력으로 설치 가능하다는 점에서 이 공법은 공기를 줄이고 작업 효율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키는 기술”이라고 밝혔다.

이 공법은 롯데건설과 포스코건설, 더불어 더나은구조엔지니어링, 삼우씨엠건축사사무소, 엔아이스틸이 함께 공동연구로 개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