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철도, 지하역사에 미세먼지측정기·공기청정기 366대 설치
상태바
한국철도, 지하역사에 미세먼지측정기·공기청정기 366대 설치
  • 기계설비신문
  • 승인 2019.11.07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지하역사 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해 공기청정기 설치와 설비 개량 등에 690억원을 투입한다고 7일 밝혔다.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시설공단과 함께 2020년 6월까지 전 지하역사 61곳에 미세먼지 상시측정기와 공기청정기 366대를 설치한다.

또 지하터널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제거하기 위해 이르면 2020년부터 고압살수차와 분진흡입차를 도입한다.

외부에서 들어오는 미세먼지를 차단하는 공조설비 개량은 2021년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다.

한국철도는 지난 3월 미세먼지 저감‧관리 종합대책을 세우고 △역사 공조기 필터 교체 △터널 내 특수 청소장비 도입 △미세먼지 위기단계별 대책반 운영 △객실 환기덕트 청소주기 단축 등의 중점과제를 선정해 추진하고 있다.

또 지난 2월부터 미세먼지 비상 저감조치 발령 시 △역‧열차 물청소 △건설현장 공사 시간 조정 △공조설비 점검 강화 등의 고농도 미세먼지 저감조치 대응 매뉴얼을 마련해 철도역사 공기질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