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산연 "내년 집값 0.8% 하락 전망"
상태바
건산연 "내년 집값 0.8% 하락 전망"
  • 기계설비신문
  • 승인 2019.11.0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전국 주택 매매가격이 0.8%하락하고, 전세가격은 1.0%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은 5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건설회관에서 '2020년 건설·부동산 경기전망 세미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내년도 전망치를 발표했다.

이 가운데 수도권의 주택가격은 0.3% 하락하고, 지방은 1.2% 내릴 것으로 예측됐다.  최근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집값이 상승하고 있지만, 내년 거시경제 여건이 악화하면서 주택시장의 여건이 쉽게 개선되기는 어렵다는 전망이다.

그러나 올해 전국 집값이 1.0%, 수도권과 지방이 각각 0.4%, 1.7% 하락할 것이라는 예상치에 비해서는 내년도 낙폭이 다소 둔화할 것으로 건산연은 내다봤다.

저금리 장기화로 안전자산 선호 기조가 더욱 강해지면서 집값 하락폭이 줄어들 것으로 관측된다.

또 서울의 주택시장은 최근 일부 과열 현상이 나타나고 있지만 정부의 각종 규제 정책으로 인해 주택 수요는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