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설계공모 심사위원 사후평가 강화…60점 미달 해촉
상태바
건축설계공모 심사위원 사후평가 강화…60점 미달 해촉
  • 김민지 기자
  • 승인 2019.11.04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계설비신문 김민지 기자] 조달청은 건축설계공모 심사를 담당하는 기술자문위원회의 심사위원 사후평가를 강화하기로 했다고 4일 밝혔다.

앞서 조달청은 지난 8월 기술자문위원회 심사위원 318명을 위촉했다. 위원들은 연간 2~300건의 건축설계공모 심사를 수행한다.

조달청은 심사위원 평가사유서 최소 분량을 100자 이상으로 작성하도록 의무화하고 내용이 미흡하거나 검토 자료 미제출 시에는 감점을 할 방침이다.

위원별 평가사유서, 평가점수 등을 실명 공개하고 사후평가 60점 미만 위원은 제척 또는 해촉한다.

최근 신축사업 설계공모에 참여한 심사위원 중 특정업체에 편향되게 평가한 심사위원을 해촉한 바 있다.

정재은 시설사업국장은 “심사위원의 평가사유서 품질과 사후평가를 강화해 공정하고 전문적인 설계공모 평가를 실시할 수 있도록 제도 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