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노후 고시원 리모델링 시범사업 운영기관 모집
상태바
LH, 노후 고시원 리모델링 시범사업 운영기관 모집
  • 장정흡 기자
  • 승인 2019.10.30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2일 현장에서 사업설명회 개최
리모델링 시범사업 대상지.

[기계설비신문 장정흡 기자] 취약계층 주거안정을 위한 공공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LH(사장 변창흠)는 취약계층 주거안정 및 창업지원을 위한 ‘고시원 매입형 공공리모델링’ 시범사업 운영기관을 모집한다고 30일(수) 밝혔다.

‘고시원 매입형 공공리모델링’은 주거복지로드맵 등 취약계층 주거지원을 위한 정부정책의 일환으로, 도심 내 노후 고시원을 LH가 매입해 리모델링 또는 재건축한 뒤 저렴한 임대조건으로 청년들에게 공급하는 주거복지 사업이다.

시범사업 대상지는 작년 12월 매입한 동작구 소재 노후 독서실*이며, 리모델링을 통해 청년들의 주거안정을 위한 ‘셰어하우스’ 및 경력단절여성‧사회적기업 등의 창업공간을 위한 ‘공유오피스’를 갖춘 복합 건축물로 조성하기 위해 건축인허가를 진행 중이다.

LH는 이번 공모를 통해 선정된 주택‧상가부의 운영주체와 실시설계‧시공 등 향후 추진과정을 함께 협의해 나갈 계획이며, 사업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오는 11월 12일 오후 1시 현장에서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공모와 관련해 주택부는 오는 12월 6일까지 주거복지재단에서, 상가부는 12월 5일까지 LH남부권주거복지지사에서 접수를 진행하며, 심사를 통해 12월 중 운영기관 선정 및 임대차계약이 진행될 예정이다.

선정된 운영기관은 오는 2020년 1월부터 주택 입주자모집 및 공유오피스 인테리어 공사가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30일(수) 16시 이후 LH 홈페이지 ‘고객지원 - 새소식 – 공모안내’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화재 등 안전사고에 취약한 노후 고시원의 개량과 취약계층 청년들의 주거안정 및 재정착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